홈 > 정보방 > 지구촌뉴스
지구촌뉴스

캐나다서 한국인 등산객 5명 사망

월드뉴스 0 12351 0 0



한인 남녀 등산객 5명이 캐나다 밴쿠버 인근 하비산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9일(현지시간) 현지 매체 밴쿠버선 보도에 따르면 캐나다의 한인 산악회 두 곳의 회원들인 이들은 해발 1천652m 높이인 하비산을 등반하던 중 추락사했다. 

캐나다 왕립 기마경찰대는 성명을 통해 지난 8일 한 등산객으로부터 등산객 5명의 발자국이 무너진 눈더미 근처에서 끊겼다는 신고가 들어와 현장 수색 작업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기마경찰대는 헬리콥터 2대와 수색구조대원 40여 명을 동원해 수색한 끝에 정상에서 약 500m 떨어진 지점에서 한인 등산객들의 시신을 발견했다고 설명했다. 수색구조대의 마틴 콜웰 매니저는 "희생자들이 산 정상 벼랑 끝에 처마 모양으로 얼어붙은 눈더미인 '코니스'(cornice)를 밟았다가 코니스가 붕괴 되면서 산 아래로 추락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코니스는 마치 눈으로 덮은 부드러운 능선처럼 보이나 그 위나 밑으로 지나가면 붕괴 위험이 있어 매우 위험하다. 하비산이 있는 밴쿠버 북부 일대는 지난 7일부터 눈사태 경보가 내리고 강풍과 폭설이 이어지는 등 기후가 좋지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 외교부는 10일 "주밴쿠버총영사관이 현지 관계 당국을 통해 파악한 바에 따르면 사망자 5명 중 1명은 우리 국민이며, 나머지 4명은 캐나다 국적자인 것으로 밝혀졌다"고 전했다. 

외교부 당국자는 "총영사관은 사망자 5명의 시신이 안치된 장례식장에 담당 영사를 파견하는 한편, 국내 유가족 연락 및 긴급여권 발급 지원 등 제반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