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이슈사회 > 이슈사회
이슈사회

호주에서 열리는 '올누드' 영화제… "성인남녀 모두 나체로 관람"

호주뉴스 0 8581


au.jpg

 

올누드 상태로 극장 안에 모여 영화를 관람하는 이색 상영회가 호주에서 열리고 있다.


20일(현지시간) 시드니모닝헤럴드 등에 따르면 시드니와 맬버른 등에서 개최되는 '2021 호주 판타스틱 영화제'에서는 모든 관객이 나체 상태로 함께 영화를 관람하는 독특한 상영회가 열리고 있다.


관객들이 함께 관람하는 영화는 벨기에에서 제작된 '패트릭'(Patrick)이란 작품으로, 나체주의자로 살아가는 이들의 일상을 그린 블랙 코미디물이다. 영화 속 인물들이 나체로 등장하는 만큼 관객들도 똑같이 올누드로 관람하는 이색 상영회가 열린 것이다.


다만 영화 관람에 앞서 꼭 지켜야 할 몇 가지 규칙들이 있다. 관객들은 반드시 성인이어야 하며 좌석에 깔고 앉을 수건을 가져와야 한다. 영화가 시작되기 전에는 모든 옷을 벗어야 하고 사진 촬영은 금지된다. 상영 도중 간식을 구입하는 등 밖으로 나갈 일이 생길 경우 벗어둔 옷을 다시 챙겨 입어야 한다.


이번 영화제를 기획한 허드슨 소와다 감독은 "독특하고 기억에 남을 영화계의 경험이 될 것으로 보인다"면서도 혹시나 생길지 모를 "반사회적 행동은 용납되지 않을 것"이라고 규칙을 잘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 올누드 상영은 멜버른 리도극장과 시드니 랜드윅 리츠극장에서 진행된다.


영화제측은올누드상태로영화를보거나옷을갖춰입고감상하는 2가지선택권을관객들에제공하고있다. 하지만올누드상영회예매권이호응을얻으며뜨거운인기를끌고있는것으로전해졌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