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IT과학 > IT과학
IT과학

호주, 세계 최초로 피부 세포로 유사 인간 배아 만들어

호주뉴스 0 8220


au.jpg

 

인간의 피부세포로 인간의 초기 배아를 만드는 사상 최초의 실험이 호주에서 성공했습니다.


호주 모나시 대학 재생의학 연구소의 호세 폴로 교수 연구팀은 인간의 피부에서 채취한 섬유아세포를 재프로그램 해 유사 인간배아를 만들어냈다고 영국의 일간 텔레그래프 인터넷판이 17일 보도했습니다.


이 유사 인간배아는 수정 4~5일 후 형성되는 초기 단계 배아인 배반포와 형태학적-분자적으로 유사한 3차원 세포 구조를 지녔다고 연구팀은 밝혔습니다.


연구팀은 이를 '유도 배반포 유사체'라고 명명했습니다. 이 배반포 유사체는 내부에 배반엽 상피세포 덩어리가 있고 외벽은 영양 외배엽 유사 세포와 공동으로 둘러싸여 있는 등 인간 배반포와 전반적인 유전자와 구조가 비슷하다고 연구팀은 설명했습니다.


인간의 배아는 수정 4~5일 후 배반포를 형성하며, 그때 배아는 50-150개의 세포로 구성됩니다. 이 배반포 유사체는 초기 배아인 배반포가 지니는 일부 중요한 요소들이 없기는 하지만 지금까지 미스터리로 남아있는 배아의 초기 발달 모델로 이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연구팀은 말했습니다.


연구팀은배반포유사체를일반적인배아가자궁벽에착상하는시기쯤인 5~6배양한성장을중지시켰습니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